실리콘랩스 저전력 MCU, 미스핏 웨어러블 활동량 측정기에 탑재

2013.10.29 14:53:32
  • 프린트

[디지털데일리 한주엽기자] 실리콘랩스는 29일 자사 저전력 32비트 마이크로컨트롤러유닛(MCU)인 EFM32 레오파드 게코가 미스핏 웨어러블사의 활동량 측정기인 ‘미스핏 샤인’에 탑재됐다고 발표했다.

게코 MCU는 미스핏 샤인의 3축 가속도 센서와 통신하고 사용자 인터페이스 발광다이오드(LED)를 구동시키는 역할을 맡는다. 또한 블루투스 소프트웨어 스택과의 연결을 통해 애플 iOS를 탑재한 아이폰, 아이패드와 연동할 수 있다.

미스핏이 실리콘랩스의 레오파드 게코 MCU를 채택한 이유는 에너지 효율성이 높기 때문이다. 이 제품에 탑재되는 저에너지 센서 인터페이스는 MCU가 딥슬립 모드일 때도 센서 데이터를 수집하고 처리할 수 있다. 아울러 PRS(peripheral reflex system) 기술은 시스템 수준의 복잡한 이벤트를 모니터링하고 서로 다른 MCU들이 스스로 통신하도록 해 중앙처리장치(CPU)를 에너지 절약 슬립 모드로 가능한 오랫 동안 유지토록 돕는다.

쏘니 부 미스핏 웨어러블 최고경영자(CEO)는 “레오파드 게코 MCU는 샤인의 저에너지, 데이터 집약적인 요건에 완벽하게 부합한다”고 설명했다.

미스핏 샤인은 교체 가능한 리튬이온형 CR2032 시계용 배터리로 동작하며 하나의 전지로 4개월 동안 사용할 수 있다.

<한주엽 기자>powerusr@ddaily.co.kr

  • 프린트



follow us
  • 트위터바로가기
  • 페이스북바로가기
  • 구글플러스바로가기
  • 유투브바로가기
  • rss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