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중국 특허청에서 기술 설명회… 특허 보호 일환

2015.10.27 13:43:22
  • 프린트

LG디스플레이는 27일 중국 광동성 광저우시에 위치한 중국 특허청 산하 광동심사센터에서 150여명의 특허 심사관들을 대상으로 어드밴스드인셀터치(AIT) 등 자사 주요 기술에 대한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강인병 LG디스플레이 최고기술책임자(CTO) 전무는 회사와 주요 기술을 소개했고, 융합기술연구팀 이득수 연구위원이 터치기술 전반과 독자 AIT 기술을 설명했다. AIT는 LG디스플레이가 개발한 터치 기술로 액정표시장치(LCD) 위에 터치패널을 올리는 것이 아닌, LCD 내부에 터치 센서를 삽입한 것이다. 이 기술은 터치 구동을 위한 별도의 공간이 필요 없고 두께도 줄일 수 있다. 화면에 물이 묻어도 터치가 가능하다는 것이 특징이다. 터치 패널을 올리기 위한 별도 공정이 필요 없어 비용 역시 줄일 수 있다.

회사 측은 이번 행사를 연 이유에 대해 특허 경영의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자사의 고유 핵심 특허를 출원, 등록 및 보호하기 위한 조치라는 설명이다.

강 전무는 "LG디스플레이가 최근 5년간 해외특허 출원건의 30%가 넘는 1900여건의 특허를 중국에서 출원하는 등 현지 특허를 강화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LG디스플레이의 글로벌 누적 특허 등록건수는 국내 1만3487건, 해외 1만3985건이다. 특허가치지수인 오션토모 지수(Ocean Tomo 300 Patent Index)에서 최상위 등급인 ‘밸류어블(Valuable)’ 등급을 받는 등 양은 물론 질적 측면에서 세계적인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한주엽 기자>powerusr@insightsemicon.com

  • 프린트



follow us
  • 트위터바로가기
  • 페이스북바로가기
  • 구글플러스바로가기
  • 유투브바로가기
  • rss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