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눈 건강 사회공헌사업 전개

2017.09.06 10:56:21
  • 프린트

LG디스플레이(www.lgdisplay.com 부회장 한상범)는 한국실명예방재단과 함께 초등학교 저학년 아동에게 눈 건강의 중요성과 관리방법을 교육하는 ‘초롱이 눈 건강 교실’ 사업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오는 12월까지 4개월간 20여개 초등학교에서 4000여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눈 건강 사회공헌사업은 시각장애의 대부분이 예방 가능한 질환과 사고 등 후천적 원인이라는 사실에 착안해 시작됐다. 특히 만 7~9세를 전후로 시력이 완성되고 조기에 눈 관리 습관을 기르면 후천적 시각장애를 상당부분 예방할 수 있어 초등학교 저학년을 대상으로 예방교육을 실시하게 됐다.

또한 교육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 아동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참여형 뮤지컬 형태로 진행된다. 그리스 로마 신화나 동요 등 흥미를 이끌어 낼 수 있는 요소를 접목시켜 학교나 학원, 가정에서 실천할 수 있는 눈 건강관리 방법, 행동 수칙 등을 아동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게 했다. 더불어 지속적으로 눈 건강에 대한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눈 건강을 주제로 글짓기와 포스터 대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백내장, 녹내장, 사시, 안검하수 등 실명 원인성 질환으로 수술이 필요하나 경제적인 문제로 수술을 받지 못하는 저소득층에게 눈 수술비를 지원키로 했다. 오는 11월까지 LG디스플레이 홈페이지 ‘Eye Love 프로젝트’와 한국실명예방재단(02-718-1102)을 통해 신청자를 모집, 약 30여명에게 눈 수술비 전액을 지원할 방침이다.

LG디스플레이 CSR팀 이중환 팀장은 “시각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디스플레이 산업에 몸담고 있는 기업으로서, 국민들의 눈 건강을 지키고자 노력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이라며 “초등학교 대상 눈 건강 교실을 지속적으로 확대 운영하는 한편 눈 건강에 기여하는 기업으로서 사회적 문제를 감소시키는 데 일조하겠다”고 밝혔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 프린트



follow us
  • 트위터바로가기
  • 페이스북바로가기
  • 구글플러스바로가기
  • 유투브바로가기
  • rss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