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도시바메모리 투자 의결

2017.09.27 16:55:03
  • 프린트

SK하이닉스는 27일 오전 이사회를 열고 도시바메모리 투자 건을 의결했다. SK하이닉스가 포함된 한미일(韓美日) 연합의 도시바메모리 인수금액은 2조엔(약 20조원)이며 이 가운데 SK하이닉스의 투자금액은 3950억엔(약 4조원)이다.

SK하이닉스는 이번 도시바메모리 지분 투자를 통해 성장성이 큰 낸드플래시 분야의 사업 및 기술적 측면에서 선제적으로 우위를 확보하는 등 중장기적으로 기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시바메모리를 인수하게 될 한미일 연합에는 SK하이닉스를 비롯해 베인캐피털, 도시바, 호야, 애플, 킹스톤, 씨게이트테크놀로지, 델 등 다수의 업체가 참여한다. SK하이닉스와 베인캐피털이 참여하는 컨소시엄, 도시바, 호야의 의결권 지분율은 각각 49.9%, 40.2%, 9.9%이며 애플·킹스톤·씨게이트·델 등은 사채형 우선주 형태로 투자한다. 또한 다국적 기업으로 구성된 기업과 전략적인 컨소시엄을 구성함에 따라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할 기업과 상호 상생을 위한 협력의 첫 발판이 마련됐다.

SK하이닉스의 총 투자금액 3950억엔 가운데 1290억엔(약 1조3000억원)은 전환사채 형식으로 투자해 향후 적법할 절차를 거쳐 전환 시 도시바메모리에 대한 의결권 지분율을 15%까지 확보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2660억엔(약 2조7000억원)을 베인캐피털이 조성할 펀드에 LP(limited partner, 펀드출자자) 형태로 투자해 도시바메모리 반도체의 상장 시 자본 이득도 예상된다.

한편 SK하이닉스가 포함된 한미일 연합은 도시바와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하고 2018년 3월까지 도시바메모리 매각이 완료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