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연평균 15% 성장…매출 35조원 정조준

2018.03.11 09:39:42
  • 프린트

[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LG화학이 오는 2020년까지 연평균 15% 이상의 고도성장을 통해 매출액 36조4000원을 달성을 목표로 삼았다. 이와 관련해 박진수 LG화학 부회장은 지난 9일 충남 서산시 대산공장에서 개최된 기자간담회에서 에너지·물·바이오·소재 등 신성장동력 분야의 본격적인 성장을 통해 내년에는 최초로 매출 30조원대에 진입하고, 내후년에는 35조원대도 돌파하겠다고 밝혔다.

이번에 박 부회장이 제시한 연평균 15%의 성장은 2010년 이후 글로벌 화학 기업의 매출 증가율과 비교했을 때 매우 도전적인 목표다. 2010년대 이후 독일 바스프는 0.5%, 미국 다우케미컬은 -1.8%, 일본 미쓰비시는 -1.8%로 낮은 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다. 이 기간에 LG화학은 0.9% 성장했다.

박 부회장은 “LG화학은 1947년 창립 이후 지난해까지 8만5660배 성장을 만들어 냈다”라며“특히 한국전쟁(1950년), 외환 위기(1977년), 글로벌 금융위기(2008년) 등 희망보다 절망이 앞섰던 시기에도 성장을 만든 저력을 가지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세상에서 가장 큰 날개를 가진 새인 앨버트로스는 아무도 날 수 없을 만큼 사나운 폭풍이 몰아치면 비로소 큰 날개를 펼쳐 세상에서 가장 멀리, 가장 높게 비상한다”라며 “환경이 아무리 어렵다고 해도 주변의 모두가 포기한다 하더라도 성장을 향한 도전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LG화학은 올해를 고도성장을 위해 마지막 힘을 응축하는 도약의 원년으로 삼고 과감한 투자를 통해 근본적인 경쟁력을 강화키로 했다. 먼저 올해 시설투자(CAPEX)와 연구개발에 사상 최대 금액을 투자한다. CAPEX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2%가 증가한 3조8000억원, 연구개발은 22.2% 늘어난 1조1000억원을 집행한다.

▲기초소재 부문의 고부가사업 및 관련 원료 확보를 위한 신·증설 ▲자동차 전지 분야 대형프로젝트 양산 대응 및 핵심 역량 확보를 위한 기반 확대 ▲소형 및 에너지저장장치(ESS) 전지 경쟁 기반 강화 ▲기능성 필름 및 수처리 역삼투압(RO)필터 등의 성장사업 육성 ▲고용량 양극재 제품 경쟁력 확보 등 핵심사업 및 신성장동력 분야의 역량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적극적 인재채용, 멀리 내다볼 것=미래 성장을 만들 인재도 대거 확충한다. 배터리, 바이오 등 집중 육성 분야의 인재를 중심으로 지난해보다 50%가 증가한 1500명을 채용한다. 모든 성장이 안전의 기반 위에서 이뤄질 수 있도록, 안전환경 분야에 대한 투자도 대폭 늘리기로 했다.

특히 안전환경 분야에 지난해보다 100%가 증가한 1400억원을 투자하고, 원칙준수 활동 및 안전사고 예방 교육 등을 강화할 계획이다. 약 10억원을 투자해 대산공장에 세계 최초로 석유화학 맞춤형 안전체험센터를 설립하는 등 안전환경 분야에 대한 투자를 단행했다.

LG화학은 이와 같은 투자와 인재 확보를 통해 미래 성장을 위한 사업구조 고도화 및 에너지, 물, 바이오, 차세대신소재 등을 집중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에너지 분야에서는 기존 배터리의 한계를 뛰어넘을 수 있는 혁신 전지, 연료전지용 소재, 자동차 경량화 및 고기능화 소재 개발 ▲물 분야에서는 세라믹 분리막 소재를 적용한 필터 및 차세대 수처리 기술 개발 ▲바이오 분야에서는 유전자기술 연구, 혁신 신약 분야 진출에 주력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4차 산업혁명 관련 산업 등 새롭게 떠오르는 분야(Emerging Market)에서의 혁신기술, 차세대신소재 개발에도 집중할 예정이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 프린트


관련기사
- LG화학, 1조원 규모 회사채 발행…생산설비 확대에 투자 (2018/02/12)
- LG화학, 2017년 영업익 2조9285억원…사상 최대 실적 (2018/01/31)
- 장거리 전기차 봇물, ‘코나·볼트’에 미소 짓는 LG화학 (2018/01/16)
- LG화학, 제약·바이오 산업 알리기 나섰다 (2018/01/11)
- 박진수 LG화학 부회장, 새해 첫 현장 행보 ‘인재경영’ (2018/01/03)
- LG화학, 기초소재 역량 강화…여수공장에 3000억원 투자 (2017/12/26)
- LG화학, 中 샤오미 배터리 공급 확대…이번에는 노트북 (2017/12/12)
- LG화학, 22명 규모 2018년 정기임원인사 단행 (2017/11/30)
- “물이 많아야 배가 뜬다”…상생협력 강조한 LG화학 박진수 부회장 (2017/11/21)
- LG화학, 배터리 재료 수직계열화 추진…켐코 지분 10% 확보 (2017/11/08)
- LG화학, 체험형 사회공헌활동 전개 (2017/11/07)
- LG화학, 역대 분기 최대실적…영업익 7897억원 (2017/10/26)
- 삼성 옴부즈맨 위원회, 화학물질 사전심사 가이드라인 마련 (2017/10/18)
- LG화학, 첨단소재 증설에 박차…2022년까지 2300억원 투입 (2017/09/28)
- 개량신약 내놓은 LG화학…첫 당뇨신약은 매출 500억원 넘어 (2017/08/02)
- 델, ‘파나소닉→LG화학’ 배터리 선택…핵심은 ‘스택 앤 폴딩’ (2017/07/25)
- ‘디젤포비아’ 확산…하반기 LG화학 실적도 ‘맑음’ (2017/07/19)
- 배터리 적자탈출, LG화학 2분기 영업익 7269억원…‘사상최대’ (2017/07/19)
- LG화학, ‘레드 바이오’ 공략 잰걸음…진단시약 전용 공장 확보 (2017/07/17)
- LG화학, 日이데미츠코산과 OLED 재료 협력 (2017/07/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