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OLED 조명에 스피커 접목

2018.03.18 13:40:13
  • 프린트

[디지털데일리 이수환기자] LG디스플레이(부회장 한상범)가 오는 23일까지(현지시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조명·건축전시회인 ‘Light&Building 2018’에 참가해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조명 제품과 기술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서 LG디스플레이는 세계 최초로 크리스털 사운드 OLED(Crystal Sound OLED, CSO)의 기술을 조명에 적용, 스피커처럼 소리가 나는 ‘CSO조명’을 선보인다. CSO 기술은 OLED 패널을 진동판으로 이용해 패널이 직접 떨리며 소리 내는 기술이다.

이 외에도 OLED 조명기술이 접목된 블라인드와 벽지 등을 새롭게 선보인다. 또한, 플렉시블 투명 선반과 최근 ‘레드닷(Red Dot)’과 협업한 디자인 공모전 수상작을 통해 얇고 가벼운 OLED 조명이 구현하는 실내 장식의 세계를 구현한다. 자동차 후미등을 비롯해 다양한 형태의 애플리케이션도 전시한다.

LG디스플레이 OLED 조명사업담당 박성수 상무는 “OLED 조명은 발열이 적어 환경친화적이며 자연광에 가까워 눈의 피로도를 최소화시켜주는 프리미엄 광원”이라고 전했다.

한편, 시장조사업체 ID테크EX는 전 세계 조명용 OLED 패널 시장이 향후 10년간 연평균 52% 이상 성장하며 2026년에는 22억달러(약 2조3500억원) 규모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 프린트



follow us
  • 트위터바로가기
  • 페이스북바로가기
  • 구글플러스바로가기
  • 유투브바로가기
  • rss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