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나가는 D램 시장…낸드는 3D 물량 확대에 촉각

2018.04.04 10:00:28
  • 프린트

올해 D램 시장이 지난해에 이어 강한 성장세를 기록할 전망이다. 비트그로스(Bit Growth, 비트 단위로 환산한 생산량 증가율)가 20% 중반대에 머물러 있어 평균판매단가(ASP) 유지도 수월할 것으로 예측된다. 낸드플래시의 경우 공급과 수요가 균형을 이루는 가운데 3D 제품의 출하량에 따라 시장 흐름이 달라질 수 있다.

4일 시장조사업체 IHS마킷은 올해 D램 매출액이 지난해보다 14.2% 늘어난 826억달러(약 87조1900억원)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해 D램 시장은 삼성전자가 절반에 가까운 45%의 점유율을 기록한 가운데 SK하이닉스(28.1%), 마이크론(22%), 난야(2.5%), 윈본드(0.8%), 기타(1.7%) 순으로 나타났다. 1강, 2중 구도가 여전하고 앞으로 크게 달라질 기미가 없다.

관전 포인트는 강세를 보이는 D램 ASP가 얼마나 유지될 수 있느냐다. 다른 시장조사업체 IC인사이츠는 올해 1월 D램 기가비트(Gb)당 가격이 0.97달러로 지난해 1월(0.66달러)보다 약 47% 증가했다고 조사한 바 있다. 이는 종전 최고 가격 상승률인 1988년의 45%를 넘어선 것이다.

IHS마킷은 D램의 비트그로스가 미세공정 전환으로 지난해 20.7%에서 올해 24.1%로 높아진다고 분석했다. 비트그로스가 높아지면 공급량이 늘어나 ASP가 떨어질 수 있다. 하지만 치킨게임이 한창일 때 50%를 훌쩍 넘었던 수치를 고려하면 여전히 부족한 수준이다. IHS마킷도 범용 D램에서만 ASP 하락이 제한적으로 발생할 것으로 예상했다. 모바일·서버용 D램은 공급보다 수요가 많아 여전히 강세를 보일 수밖에 없다.

낸드플래시 시장점유율은 지난해 삼성전자(40.4%), 도시바(16.2%), 웨스턴디지털(14.8%), SK하이닉스(11.6%), 마이크론(9.9%), 인텔(5.7%)로 조사됐다. 삼성전자를 제외하면 두 자릿수 점유율을 가진 업체끼리 치열한 경쟁을 펼치는 모양새다.

D램보다 높은 비트그로스를 기록하고 있으나 이보다 시장 수요가 강하다. 덕분에 지난해 4분기 매출액은 전 분기보다 9.2% 증가한 154억8200만달러(약 16조3500억원)로 분기 기준 사상 최대치를 나타냈다.

한편 업계에서는 D램과 낸드플래시 시장에서 적극적인 설비투자(CAPEX)의 가장 큰 이유로 과거와 비교해 어려워진 미세공정 전환을 꼽고 있다. 실제로 삼성전자는 지난해 27조3000억원을 투자했다. SK하이닉스는 9조562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2016년과 비교해 각각 100.5%, 54.6% 확대된 것이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 프린트


관련기사
- 거침없는 D램, 올해 30% 더 성장…낸드는 보합세 (2018/02/18)
- 삼성전자, ‘16Gb GDDR6 D램’ 양산…GPU 시장 정조준 (2018/01/18)
- 高대역폭 D램 전성시대…엣지 컴퓨팅 시대 가속화 (2018/01/18)
- 삼성전자, 세계 최초 ‘10나노급 2세대’ D램 양산 (2017/12/20)
- D램 재고 일주일 내외…가격 상승세 지속에 전방산업 부담↑ (2017/08/20)
- 삼성전자, 초고성능 D램 ‘8GB HBM2’ 양산 (2017/07/18)
- SK하이닉스, 고성능 그래픽 D램 ‘GDDR6’ 개발 (2017/04/24)
- SK하이닉스, 72단 3D낸드·2z나노 D램 ‘쌍끌이’ (2017/03/24)
- [2017 신년기획] D램·낸드 이후 차세대 메모리는? (2017/01/11)
- SK하이닉스, ‘LPDDR4X’로 모바일 D램 공략에 속도 (2017/01/09)
- 상쾌한 반도체 시장…D램·낸드플래시 성장 탄탄할 듯 (2016/12/07)
- 장밋빛 자동차 반도체…D램 맞먹는 수준으로 급성장 (2016/11/25)
- 삼성전자, 신형 모바일 D램 양산…초격차에 가속도 (2016/11/24)
- ‘깜짝 실적’ SK하이닉스…1x D램‧72단 3D 낸드 정조준 (2016/10/25)
- 모바일 D램 용량 8GB 시대…삼성전자 中 공략에 속도 (2016/10/20)
- D램 미세화 한계 극복…킬로패스, 無커패시터 구조 제안 (2016/10/11)
- TI코리아, 스마트카용 DDR D램 전원 솔루션 출시 (2016/10/05)
- D램+낸드의 장점을 하나로…넷리스트 ‘하이브리드딤’ 공개 (2016/08/10)
- SK하이닉스 “하반기 전력효율 높인 차세대 D램 개발” (2016/06/17)
- 삼성전자, D램 미세공정 한계 돌파…10나노급 D램 양산 (2016/04/05)


배너
follow us
  • 트위터바로가기
  • 페이스북바로가기
  • 구글플러스바로가기
  • 유투브바로가기
  • rss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