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협력사에 교육 인프라 제공

2018.04.11 15:21:37
  • 프린트

SK하이닉스(부회장 박성욱)가 반도체 생태계 육성을 위해 교육인프라를 제공하는 등 협력사의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 지원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협력사는 ‘공유인프라 포털’에서 무상 혹은 시중보다 저렴한 금액으로 SK하이닉스의 반도체 지식과 경험을 배우고, SK하이닉스 장비를 활용한 웨이퍼 분석/측정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더불어 SHE(Safety Health Environment, 안전·보건·환경) 컨설팅 무상지원 및 협력사 인력난 해소를 위한 청년 희망 나눔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공유인프라 포털 시스템은 반도체 아카데미와 분석/측정 지원센터로 구성된다. 회원 가입만 하면 반도체 아카데미를 통해 제조공정, 소자, 설계, 통계 등 120여개 온라인 교육 과정을 자유롭게 무상으로 수강할 수 있다. 메모리 일반, 공정, 설계, 제품, 품질, 마케팅, 자동화 등 10개 분야 40여개 과정 오프라인 강의를 매월 진행해 현장 교육 과정이 계속해서 제공될 예정이다.

분석/측정 지원센터는 SK하이닉스의 생산 장비, 분석 역량 등 유무형 자산을 더욱 적극적으로 협력사와 공유하는 플랫폼이다. 협력사는 물질, 화학, 계측 등 3개 분야에서 자사의 장비와 재료가 실제 반도체 생산설비에서 얼마나 효과적으로 동작하는지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SHE 컨설팅은 화학 질을 취급하는 협력사를 대상으로 하며 환경 안전 전문가와 민간 재해 예방 전문기관이 함께 협력사를 순회 방문해 안전 및 보건 관리, 화학물질 취급 등의 현황을 파악한다. 이를 통해 협력사의 자발적 안전관리 수준 향상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인력난 해소를 위해 기존에 시행해 오던 고용 디딤돌 프로그램을 ‘청년 희망 나눔’ 채용 프로그램으로 확대 시행한다. 오는 5월 SK그룹에서 추진하는 ‘동반성장 채용 박람회’에 참여해 협력사의 채용 홍보 및 박람회 부스를 지원하고 협력사 요청이 있다면 신입사원 직무교육도 대행할 계획이다.

SK하이닉스 지속경영 담당 신승국 전무는 “SK그룹이 추진하는 SV와 공유인프라 추진 활동의 하나로 SK하이닉스가 30년 넘게 쌓아온 반도체 관련 인프라를 협력사와 나눔으로써 협력사와의 선순환 구조 강화는 물론 국내 반도체 생태계 경쟁력 강화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 프린트



follow us
  • 트위터바로가기
  • 페이스북바로가기
  • 구글플러스바로가기
  • 유투브바로가기
  • rss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