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이노텍, ‘열전 반도체’ 기술 포럼 개최

2018.05.27 10:32:11
  • 프린트


LG이노텍(대표 박종석)이 열전(thermoelectric, 熱電) 반도체 기술을 선보이는 공개 포럼을 연다.

이와 관련, 6월 20일 서울시 강서구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열전 반도체 테크 포럼’을 개최한다. 최신 정보를 공유해 열전 반도체 기술 활용을 촉진하고 여러 기업·기관과 협력 기회를 만들어 나가겠다는 취지다.

열전 반도체 기술은 반도체에 전력을 공급해 냉각·가열 기능을 구현하고 반대로 온도 차이를 이용해 전력을 생산하는 기술이다. 냉매나 열선 없이 간편하게 온도를 제어할 수 있고 폐열(廢熱)을 회수해 전기에너지로 재활용할 수 있어 친환경적이다.
 
이 기술은 주로 소형 냉장고, 냉온 정수기 등 생활 가전과 차량 공조장치 등에 활용되고 있다. 최근에는 대형 가전, 의료기기 등의 냉각 장치와 자동차, 선박, 공장의 폐열 발전 등으로 확대되고 있다.

‘열전 기술로 만들어가는 Eco-friendly & Convenient life’를 주제로 한국전기연구원 열전기술연구센터 책임연구원 박수동 박사(한국열전연구회 회장), 연세대학교 신소재공학과 이규형 교수 등 전문가들이 기술 동향과 적용 분야에 대해 발표한다. 가전, 자동차, 선박 등 주요 업계 관계자들이 나와 산업현장에서 실제로 활용하고 있는 생생한 사례를 소개한다.

이와 함께 열전 소재부터 소자, 모듈까지 독자 기술로 내재화한 열전 반도체 솔루션과 향후 연구개발(R&D) 로드맵을 발표할 계획이다. 참가자가 직접 제품을 확인해 볼 수 있도록 전시 부스도 마련한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포럼은 친환경 열전 반도체 기술의 가치와 미래 활용 가능성을 엿볼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 프린트



follow us
  • 트위터바로가기
  • 페이스북바로가기
  • 구글플러스바로가기
  • 유투브바로가기
  • rss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