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익QnC, 美 모멘티브 지분 인수…반도체 핵심재료 확보

2018.09.13 15:58:28
  • 프린트


원익QnC(대표 임창빈)는 KCC와 SJL파트너스와 공동으로 약 3조5000억원 규모의 미국 모멘티브퍼포먼스머티리얼즈(이하 모멘티브)의 지분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원익그룹은 모멘티브의 전신인 제네럴일렉트릭(GE) 라이팅과 1980년대부터 사업 관계를 이어가고 있다. 모멘티브는 쿼츠, 세라믹, 실리콘을 포함하는 첨단기술 소재 공급 기업이다. 아폴로매니지먼트 2006년 GE의 관련 사업 부문을 넘겨받으면서 출범시켰으며 지난해 매출액은 23억3100만달러(약 2조6100억원)였다.

쿼츠는 반도체 공정에 필수적인 소재 가운데 하나다. 회로를 그리기 위한 마스크(Mask)를 만들 때 사용된다.

모멘티브의 쿼츠 사업 부문은 이 분야 세계 1위다. 독일 헤라우스와 함께 전 세계 쿼츠 소재 산업을 주도하고 있다. 원익QnC는 현재 모멘티브의 쿼츠 소재를 사용해 쿼츠 완성품을 만들고 있다. 1위 쿼츠 소재 업체와 가공 업체 간의 결합에 의미가 있다.

한편, 원익QnC는 인수 후 모멘티브의 쿼츠 사업 부문을 독립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이수환 기자>shulee@ddaily.co.kr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