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CITE 2019’ 참가…최첨단 올레드 제품 공개

2019.04.09 15:27:46
  • 프린트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LG디스플레이가 중국에 최첨단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올레드) 제품을 선보인다.

9일 LG디스플레이(대표 한상범)는 이날부터 11일까지 중국 광둥성 선전에서 열리는 ‘제7회 중국정보기술엑스포(CITE) 2019’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해당 행사는 중국 공신부와 선전 지방정부가 공동 주최하는 아시아 최대 정보·전자 전시회다. 매년 1600여업체가 참여하고, 16만명의 방문객이 참관한다.

LG디스플레이는 전시장 입구 전면에 65인치 초고화질(UHD) 올레드 디스플레이 4장을 엇갈리게 붙인 후 끝부분을 둥글게 말아 장미꽃 형태로 구현한 디스플레이인 ‘더 로즈(The Rose)’를 전시한다. 별도 스피커 없이 화면에서 직접 소리가 나는 ▲88인치 8K 크리스탈 사운드(Crystal Sound) 올레드도 선보인다.

아울러 ▲88인치 8K 올레드, ▲65인치 UHD 크리스탈 모션(Crystal Motion) 올레드, ▲77인치 월페이퍼(Wallpaper) 올레드 등 다양한 최첨단 제품을 공개한다.

LG디스플레이는 새로운 성장동력인 상업용 디스플레이와 게이밍 모니터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86인치 UHD 액정표시장치(LCD) 전자칠판, ▲투명 쇼윈도 올레드, ▲게이밍 모니터 제품도 전시할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 전략프로모션 디비전 고규영 상무는 “올레드는 고해상도, TV 영역을 뛰어넘어 롤러블, 투명 디스플레이 등 새로운 가치를 구현할 수 있다”며 “(LG디스플레이는) 세계 최대 TV 시장인 중국에서 ‘진정한 올레드 중국 시대’를 이루며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 프린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