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반도체, 공기청정기에 UV LED 기술 적용…“필터 교체 필요 없어”

2019.04.11 17:44:21
  • 프린트

[디지털데일리 김도현기자] 서울반도체와 자회사 서울바이오시스가 자외선 발광다이오드(UV LED) 혁신기술인 ‘바이오레즈’를 최근 락앤락이 출시한 미니공기청정기에 공급했다고 11일 밝혔다.

바이오레즈는 화학성분 없이 오로지 빛으로만 대장균, 폐렴균, 살모넬라균 등의 유해 세균 및 바이러스를 99.9% 살균하는 청정기술이다. 특히 UV와 반응해 유해균을 분해하는 물질인 이산화티타늄(Titanium Dioxide)을 세라믹에 코팅해 광촉매에 적용한다. 이를 통해 차량 내부 먼지 및 습기 찬 매트의 바이러스균 제거, 냄새탈취 등을 할 수 있다.

또한 바이오레즈를 적용한 광촉매필터의 경우 필터 교체 없이 끓는 물에 20분 동안 소독하면 처음 상태와 같아진다. 

서울반도체 영업본부 남기범 부사장은 “(바이오레즈는) 수은을 함유한 기존 UV램프에 비해 안전하고 친환경적이며 경제적인 장점이 있다”며 “공기청정 및 탈취뿐만 아니라 수질정화, 피부질환 치료, 경화 등 다양한 응용 분야에 활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바이오레즈 원천기술은 서울바이오시스 자회사이자 미국 UV LED 전문기업인 SETi가 일본의 나이트라이드 세미컨덕터가 공동 개발했다.

<김도현 기자>dobest@ddaily.co.kr
  • 프린트